불가리 에나멜 토트백 염색

불가리 에나멜 토트백

우리는 기분이 안좋다가도
카메라 들이대면
자동적으로 입꼬리 올라가고
손은 요렇게 V자를 그리게 되죠?ㅎㅎ
행복한 모습으로 남겨지고 싶은
욕심일까요?

오늘은 우아한
불가리 에나멜 토트백 염색입니당~
이태리 로마에서 보석으로 시작된 불가리,
향수, 시계 등 모든 패션아이템에
그리스의 고전미와 이탈리아의 우아함을
잘 조화시킨 것으로 잘 알려져 있지요.

에나멜 토트백 하나에도
그런 우아함이 그대로 나타나네요~

불가리 에나멜 토트백

하지만 페이턴트 가죽이다 보니
선명한 Yellow컬러가 외부컬러를 흡수해서
고혹적인 디자인의 가방이
그만 얼룩덜룩…ㅠㅠ

불가리 에나멜 토트백

모서리에도 얼룩과
바디에는 전체적으로 오염이 되었네요.

불가리 에나멜 토트백

가방의 바닥은 아무래도
오염에 더 취약하게 되지요.

불가리 에나멜 토트백

에나멜가죽염색은
에나멜층을 통과해서
가죽에 염색을 하기 때문에
자칫하면 얼룩덜룩하게 보이기 쉽상이지요.
반짝이는 광택이 얼룩져 보이면
보기 민망하겠지요?

불가리 에나멜 토트백

여러번의 작업을 통해
고르게 윤기나는 페이턴트가죽의
특징을 살려냅니당~

불가리 에나멜 토트백

우왕~
블랙의 광택이 너무 아름답네요~

불가리 에나멜 토트백

오염은 간곳없고
불가리의 우아한 디자인에
섹쉬한 블랙 페이턴트가죽,
정말 아름다운 가방으로 변신했네요~

불가리 에나멜 토트백

에나멜가방은
에나멜층의 손상이 없음에도
오염이 되면 사용하기가 참 민망한데,
요렇게 염색을 마치니
주인을 빛내줄 보석이 되었네요^^

 

카톡 플러스친구